저머니라이브 ^,.^ 경험하고 배운 것을 제대로, 그리고 널리 이롭게 쓰임이 되게 하는 G-Live

전체 회원수   명

 서울 4시 42분

 독일 21시  42분

  로그인 후에 검색하세요.
  시사마루 
4월 실업률 통계 보도에서 착안할 지점 - 실업자수 4백만 이하로 감소, 그 속에 무엇이 담겨있는가 - = 장기실업, 청년실업, 그리고 노동조건과 일자리의 질은? = 한국에 전해지는 기사들을 보면 정말 성의가 없다는 생각들이 많이 듭니다. 특히 알맹이는 쏙 빠져 있는 경우들이 많거든요. 예를 들어 ...

(시사용어) 독일 유대인중앙위원회 오늘 다루고자 하는 "Zentralrat der Juden"과 관련해서도 번역용어의 통일문제가 발생하고 있는데, 한국에서 다음과 같이 상이하게 번역되고 있기때문다: '유대인중앙이사회', '유대인중앙회의', '유대인중앙협회', '유대교 중앙평의회' 등. 앞으로 G-Live는 ...

독일 노조연맹 소속 회원수의 추이 최고로 잘나가던 시절 독일 노조연맹(DGB)은 1100만명 이상의 회원들을 대표했다. 그러나 이는 이미 오래전의 일로써, 독일노조연맹의 회원수는 90년대에 들어서부터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있다. 그리고 그 추세는 급격한 것으로서, 비록 소속 산별노조들에서의 추이가 ...

독일 노조연맹과 소속 회원노조 독일 노조연맹, 그러니까 한국에서 "독일노총", "독일노동총동맹", "독일노동총연맹" 등으로 번역되어 불리기도 하는 < Deutsche Gewerkschaftsbund (DGB) >는 산별노조들의 중앙조직으로서 1949년 서독에서 설립되었다. 개별 산별노조들과의...

독일 기독교단들의 세례 상호인정의 역사 - 지역적으로는 이미 30년전부터 시작 - '타락한 성직자가 집례한 세례도 유효한가?'라는 질문을 던져보자. 이는 이미 교회사에서도 격한 논쟁이 되었던 부분이다. 그런데 자연이성에 근거해서 봐도 그 세례도 유효한 것으로 봐야 한다. 성부, 성자, 성령의 이름으...

독일 종교단체들, 교파초월 세례 상호인... - 종교공동체들의 교파를 넘어서려는 또하나의 큰 행보 - = 그리이스정교까지 아우르는 독일 전역의 세례통일 선언 채택 = 사족을 하나 달고만 싶네요. 제가 비록 종교인은 아니지만, 이런 기사를 전할 때는 참 기쁩니다. 이 얼마나 보기 좋은 모습입니까!! 언제쯤...

메르켈시대의 독미관계: 비판할 건 하고 ... - 내국민을 향한 립서비스? - 독일의 정권교체 이후 주목을 받은 지점들 중의 하나는 바로 독-미관계이다. 슈뢰더 정부 시절의 냉랭했던 기운과는 다른 분위기가 연출되리라고 전망되었기 때문이다. 아니 그런데 이게 웬걸. 곧 미국을 방문하기로 예정되어 있는 메르...

 통계도표

 백과자료

  정경동향 
빌트지 편집부, 베를린으로 연내 이전 검토 - 빌트편집장 디크만, 독일 통일의 날 베를린에서 신문을 내고파요 - 유럽 최대의 발행부수를 가지고 ...

공개념을 가진 이들을 위한 작은 선물 G-LIVE 시사백과
  아베체데 
(토막) 사회민주당의 역대 당수 종전 이후 재기에 나선 사민당에선 2007년 10월 현재까지 총 11명이 당의장을 역임했다. 첫번째 당수는 1...

  인물사전 
지멘스의 신임 최고경영인 내정자 페터 뢰셔 20일 지멘스사의 경영감독이사회가 신임회장으로 내정한 페터 뢰셔는 오스트리아출신이다. 그런데 그는 독일에...

  지역사전 
함부르크 시의회(뷔르거샤프트) 자유 한자도시 함부르크는 도시국가이면서 동시에 독일연방 16개 주의 한 곳이다. 따라서 함부르크의 시의회...

  기업메세 
(기업) 다임러크라이슬러와 크라이슬러 - 이제 크라이슬러는 지워주세요 - = Einmal Welt AG und zurück = 다임러크라...

  포토뉴스 




  테마사진 




  북독영상 




처음으로 | G-Live란 | 이용안내 | 참여안내 | 사이트맵 | 검색화면 | 즐겨찾기에 추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후원/제휴안내 | 후원광고 

독일한인ㆍ한인사회의 자긍심과 아우라,  독일유학ㆍ독일연구의 진정성과 참가치,  기본과 상식이 통하는,  보다 나은 공동체문화의 전형을 찾아 가는 저머니라이브

이왕이면 인터넷을 보람되게!  G-Live는 온라인의 장점들을 활용 시너지효과 창출을 위한 지역전문 지식정보 프로젝트이며,  공개념에 입각한 지식연대 문화운동의 장입니다.

건강한 인터넷문화와 함께 소중한 이들의 만남과 어우러짐을! 지식과 정보, 체험을 모아 지식인프라를! 지성과 교양의 힘으로 더 제대로, 더 당당히 국제무대를!

Copyright © 2003 , Germany Live, All rights reserved.